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저주받은 흑막의 집착을 받고 있습니다 1권

    2022.05.13

    3,200원

  • 저주받은 흑막의 집착을 받고 있습니다 2권

    2022.05.13

    3,200원

  • 저주받은 흑막의 집착을 받고 있습니다 3권

    2022.05.13

    3,200원

  • 저주받은 흑막의 집착을 받고 있습니다 4권

    2022.05.13

    3,200원

  • 저주받은 흑막의 집착을 받고 있습니다 5권

    2022.05.13

    3,200원

작품소개

미친개 서브남주에게 죽는 조연으로 빙의해, 미친개에게 물리지 않기 위해 마탑으로 도망쳤다.
그런데 빌어먹을 마탑주가 정체 모를 남자 하나를 주워왔다?
동지를 마주한 반가움에, 클로드를 졸졸 쫓아다니면서 참 얄밉게도 놀렸는데…….

“신기하군. 나를 알아보는 놈은 흔치 않은데. 나를 알아보기도 전에 죽어 버리거나,”
“……예?”
“내가 다 죽여버렸거든.”

그 귀여운 클로드가, 미친개 에단 클로비스라고?!
이대로 꼼짝없이 죽을 줄 알았더니, 그는 나를 살려주는 거로도 모자라 약혼서를 들이미는데…….

“나랑 계약하는 거야, 유니스 세르비타. 내 저주가 풀리고 나면, 너를 깔끔하게 놓아주지.”

미친개를 피해 도망친 줄 알았더니, 도리어 맹수의 손아귀에 걸어 들어간 꼴이었다.
나, 에단의 저주를 풀어주고 무사히 살아남을 수 있을까?

* * *

“내 저주를 풀어주겠다는 약속, 잊지 마. 허울뿐인 약혼녀라도, 내 곁에 꼭 붙여 둬야겠거든.”

나, 미친개 길들이기에 꽤 재능이 있었던 걸까.
괴팍하게 성질 부리는 걸 받아 주고, 저주받은 마력이 폭주하지 않게 막아 준 것밖에 없는데.

“내 손 잡아줘, 유니스. 네가 저 새끼 옆에 있는 걸 보면, 얄팍한 이성마저 놓쳐서 미쳐 버릴 것 같으니까.”

미친개를 너무 잘 길들인 모양이다.
나를 죽여버릴 거라던 놈이 이제는 나를 못 놔줘서 안달이다.

“나를 보기 좋게 뒤흔들어 놓고, 아무것도 모른다는 듯이 앙큼한 표정을 지으면.”
“…….”
“내가 미쳐 버리지 않고 버틸 수 있겠어? 응, 유니스?”

정신을 차려보니, 나는 미친개의 목줄을 틀어쥐고 있었다.
그것도 미친개가 직접 건네준 것을.

#눈치없는여주 #외유내강여주 #플러팅남주 #미친개남주 #입덕부정기남주
#선약혼후연애 #계약약혼 #관계역전 #남주후회(?)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