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연(戀) 사랑하는 사람아 1권

    2017.04.12

    4,000원

  • 연(戀) 사랑하는 사람아 2권

    2017.04.12

    4,000원

작품소개

키워드 : 동양 역사/판타지, 복수, 재회, 첫사랑, 다정남, 왕족/귀족, 상처녀, 외유내강녀
한 줄 문구 : 끊어 낼 수 없던 인연의 끈

붉은빛이 타오르던 그 밤, 수국(秀國)이 무너졌다.

복수의 씨앗을 품은 채 홀로 살아남아
가려(佳麗)라 명해진 새로운 세상에
조용히 스며든 수국의 마지막 공주 설아.

소아라는 이름으로 살게 된 그녀는
어느 날 가려의 대군 윤의 도움을 받게 되고,
왜인지 그와의 우연한 만남은 거듭되는데…….

“또 보러 와도 되는가.”

닿아야 하여 닿았으나
비틀려 버린 인연의 끈.

서로를 알아보지 못한 두 사람의 가혹한 운명이
이제 막 흐르기 시작했다.


▶잠깐 맛보기

“돌아서지 마라. 제발.”

제발 너만은 내게 등을 보이지 마.
참았던 울분을 터트리는 사람처럼 윤의 목소리는 한껏 거칠어졌다.

“아무래도 안 되겠다. 너를 생각하지 않으려 했는데 그럴수록 네가 떠올라서 참을 수가 없었다.”

만나는 것이 아니었다. 너를 만나는 것이 아니었어. 내 마음은 그날 다 내려놓았을 터인데 어째서.

“아무래도 내가 너를…….”

돌아서 있는 소아의 손을 잡아 당겼다. 떨림이 손을 타고 전해져 윤의 심장을 더욱 떨리게 만들었다.

“내가 너를 좋아하는 것 같다.”

윤을 올려다보며 소아가 여리게 고개를 저었다.
그러면서도 가슴 깊은 곳에서 다른 대답을 바라는 마음이 고개를 드밀었다. 누구를 향한 부정의 고갯짓인가.

“아니다. 은애한다. 내가 너를 은애해.”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