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스칼렛과 사냥꾼 1권

    2011.06.12

    2,000원

작품소개

빨간 망토와 사냥꾼

동화작가인 빨간 망토는 혼자 살고 계신 할머니를 찾아 뵙기 위해 길을 떠났습니다.
예전엔 보지 못했던 지름길을 발견한 그녀는 호기심에 숲 속으로 차를 몰았습니다.
그러다 콰당! 사고가 나고 말았지요.
기절했던 그녀는 정신을 차리고 어이쿠나 놀라고 말았습니다.
그녀의 눈 앞에 늑대보다 더 위험해 보이는 남자가 헐벗고 서 있었거든요.
우리의 빨간 망토는, 앞으로 어떻게 되는 걸까요?



책 속에서

그의 뺨이 그녀의 가슴 안쪽을 스치고 지나갔다. 스칼렛은 그에게 더욱 몸을 부비며 탄성을 내질렀다. 보기에도 잔뜩 흥분한 유두를 보니 그녀의 은밀한 곳이 얼마나 촉촉해져 있을지 알 것 같았다. 하지만 아직 아니다. 그는 계속 키스를 하며 위로 올라갔다. 입술이 쇄골의 움푹한 곳을 육감적으로 문지른 후 목덜미를 훑고 지나갔다.

「헌터…」

「말은 충분히 했소」

스칼렛이 가쁜 숨을 몰아쉬었다.
「이제 입 다물라는 건가요?」
쾌락에 잠겨 숨도 제대로 쉴 수 없었다. 그 탓인지 목소리도 제대로 나오지 않았다.

그가 그녀의 귓불을 살짝 깨물며 말했다.
「잘 아는군」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