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배우로서 성공 궤도를 달리고 있던 최혜아.
어느 날 마른하늘에 날벼락 같은 지시를 받게 된다.

“좋은 장사가 될 게다. 도강그룹 차남이라면.”

아버지의 불순한 스캔들을 대신 무마하기 위해
얼굴도 모르는 남자, 도정혁과 계약 결혼을 하게 될 위기에 처한 혜아는
결국 해서는 안 될 선택을 하게 되는데.

“어떻습니까?”
“뭐, 뭘요?”
“사람 죽인 기분.”

혜아가 흘린 가짜 소문으로 인해 어머니를 잃게 된 정혁은
결혼을 족쇄로 그녀를 영원히 묶어 두고자 하고.

“사랑하지도 않는 사람과 대체 왜 내가⋯⋯,”
“사랑이 문제가 되는 겁니까?”
“아니요. 장난해요?”
“사랑 그거, 해 보지, 뭐. 필요하다면.”

그가 새벽처럼 서늘한 음성으로, 마지막 말을 던졌다.

“죽도록 사랑할게. 최혜아 씨.”

빤히 보이는 그의 개수작에
과연 혜아는 넘어가지 않을 수 있을까.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