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 서평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 다이애나 팔머의 신작!"
"매력적인 대사들, 사랑할 수밖에 없는 등장인물들, 그리고 열정적인 사랑……." - 퍼블리셔스 위클리 -
"다이애나 팔머는 로맨스가 갖춰야 할 본질을 캐낼 줄 아는 매혹적인 작가이다." - 어페어 드 쾨르 -


※ 책 소개

나의 사랑, 나의 작은 신부여!

상처 입은 한 소녀가 있었습니다.
그런 그녀를 보호하기 위해 계약결혼을 했습니다.
그리고 5년이 흘렀습니다.
이제 그녀는 숙녀가 되어 제 곁을 떠나려고 합니다.
하지만 전 그녀를 떠나보낼 준비가 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제 그녀 없이는 살 수가 없습니다.
그때나…… 지금이나!


※ 책 속에서

"캐쉬는 안 돼."

그는 목쉰 소리로 말하면서 살짝 벌어진 그녀의 도톰한 입술을 내려다보았다.

"처음만은 안 돼……."

그녀가 무슨 소리냐고 묻기도 전에 저드가 고개를 숙였다. 그의 단단한 입술이 느릿느릿 가볍게 그녀의 입술을 스쳤다. 모호했던 두 사람의 관계에서 그가 이렇게 분명한 의도를 갖고 하는 행동은 처음이었다.
그녀는 숨이 막혀 몸이 뻣뻣해졌다.

그가 고개를 들더니 그녀의 눈동자에 어린 충격과 혼란을 읽었다.

"처음 키스하는 남자한테 넘어가지 않게 하려는 거야, 크리스타벨."

그는 그답지 않은 거친 목소리로 속삭였다.

"난 네 남편이야. 처음은…… 나여야 한다고."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