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설 판타지/무협 판타지/무협

혈우성풍

3권 완결2008.05.01

검궁인, 사마달

전체 이용가 프로무림

    가격정보
    정액제보유중인 정액권이 없습니다.정액권 결제
    대여
    • 권당

      판매가

      900원 3일

    • 전권

      판매가

      2,700원 7일

    전권 대여
    구매
    • 권당

      판매가

      3,000원

    • 전권

      정가

      9,000원

    • 판매가

      9,000원

    전권 구매
    PC 뷰어 설치안내

    작품소개

    마검파천황(魔劍破天荒).

    이것은 한 자루의 검이다.

    그러나 이 검은 무림 이천 년 사에 존재했던 모든 신병이기(神兵異器)들을 총망라해 적어 놓은 만병천기보(萬兵天機譜)의 서열 제일위(第一位)에 올라 있는 천고(千古)의 신검(神劍)이다.

    또한 마검파천황(魔劍破天荒)은 무림사를 통틀어 가장 강(强)했던, 그 누구와도 비견할 수 없었던 한 기인(奇人)이 사용했던 검이기도 하다.

    인간이 있는 곳에서는 싸움이 그치지 않으며, 욕망(慾望)은 끝없이 부침(浮沈)하여 돌고 도는 수레바퀴처럼 혈사(血史)를 남기게 마련이다.

    마검파천황(魔劍破天荒)을 사용했던 기인(奇人)은 강(强)했다. 무림 사상 그 누구보다도.

    이천 년 전 무(武)의 영원한 조종(祖宗)이라던 무천제황(武天帝皇)보다도, 천 년 전 소림(少林)의 조사인 달마(達磨)보다도, 무당(武當)의 조사 장삼봉(張三峯)보다도, 오백 년 전 단 백일 만에 중원고수 일만 명을 죽이고 백 년 간이나 무림의 정기를 말살했던 마(魔)의 대조종 천추혈마(天樞血魔)보다도 강했다.

    무림 이천년사를 관류(貫流)하여 명멸하듯 사라져간 그 어떤 기인보다도 그는 강했다.

    그러나 그는 뼈에 사무치는 슬픔과 외로움을 지니고 있었다.

    왜? 무엇 때문에...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