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일 대여 10% 할인

회차순 최신순

  • 1화

    2023.07.06 15MB 무료

  • 2화

    2023.07.06 12MB 무료

  • 3화

    2023.07.06 12MB 무료

  • 4화

    2023.07.06 11MB 200원

  • 5화

    2023.07.06 12MB 200원

  • 6화

    2023.07.06 10MB 200원

  • 7화

    2023.07.06 10MB 200원

  • 8화

    2023.07.06 11MB 200원

  • 9화

    2023.07.06 12MB 200원

  • 10화

    2023.07.06 12MB 200원

  • 11화

    2023.07.06 12MB 200원

  • 12화

    2023.07.06 11MB 200원

  • 13화

    2023.07.06 12MB 200원

  • 14화

    2023.07.06 13MB 200원

  • 15화

    2023.07.06 12MB 200원

  • 16화

    2023.07.06 13MB 200원

  • 17화

    2023.07.06 12MB 200원

  • 18화

    2023.07.06 11MB 200원

  • 19화

    2023.07.06 11MB 200원

  • 20화

    2023.07.06 13MB 200원

  • 21화

    2023.07.06 10MB 200원

  • 22화

    2023.07.13 15MB 200원

  • 23화

    2023.07.20 15MB 200원

  • 24화

    2023.07.27 15MB 200원

  • 25화

    2023.08.03 15MB 200원

  • 26화

    2023.08.10 15MB 200원

  • 27화

    2023.08.17 15MB 200원

  • 28화

    2023.08.24 17MB 200원

  • 29화

    2023.09.28 19MB 200원

  • 30화

    2023.10.05 19MB 200원

  • 31화

    2023.10.12 14MB 200원

  • 32화

    2023.10.26 17MB 200원

  • 33화

    2023.11.02 17MB 200원

  • 34화

    2023.11.16 16MB 200원

  • 35화

    2023.11.23 16MB 200원

  • 36화

    2023.11.30 17MB 200원

  • 37화

    2023.12.07 8MB 200원

  • 38화

    2023.12.14 9MB 200원

  • 39화

    2024.03.21 17MB 200원

  • 40화

    2024.03.28 17MB 200원

  • 41화

    2024.04.04 19MB 200원

  • 42화

    2024.04.11 16MB 200원

  • 43화

    2024.04.18 20MB 200원

  • 44화

    2024.04.25 17MB 200원

  • 45화

    2024.05.02 7MB 200원

  • 46화

    2024.05.23 13MB 200원

이용 및 환불안내

작품소개

[노예가 되어 재회한 첫사랑 공작 후계자]

시골 자작가의 장녀인 헤리에타는 왕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고 부유한 가문의 후계자, 에드윈을 짝사랑한다.
헛된 꿈이라는 걸 알기에 그에게 말 한마디조차 건네지 못하고 속만 태우던 그녀.
그리고 갑자기 전해져 온 그의 약혼 소식.

실연의 상처에 아파하던 헤리에타가 마음을 추스르며 회복하기 시작할 무렵,

“얼굴들 익혀 둬. 앞으로 이곳에서 함께 지내게 될 노예니까.”

노예가 된 에드윈이 헤리에타의 집으로 오게 된다.


“더 구속하고, 더 억압해 주십시오. 헤리에타 님.
그것이 당신에 의해서라면 저는 기쁘게 받아들일 겁니다.”
“뭐라……고요?”
구속하고 억압해 달라니. 이해하지 못할 에드윈의 요청에 헤리에타가 얼떨떨한 얼굴로 되물었다. 하지만 에드윈은 그녀의 질문에 대답하는 대신 말없이 그녀의 손을 제 쪽으로 가깝게 끌어당겼다.
“‘그대여. 그대는 나 스스로가 인정한 나의 유일한 주군이자 삶의 숨이니…….’”
에드윈이 고개를 숙여 헤리에타의 손등 위에 조심스럽게 입맞춤을 했다. 손등에 닿은 그의 숨결이 뜨거웠다.
“‘……그대는 부디 그대의 충직한 검이자 충실한 종인 나를 휘두름에 주저하지 말라.’”
그것은 기사의 서약 중 일부분으로, 기사 작위를 하사받는 이가 앞으로 자신이 모시게 될 주군을 향해 읊는 충성의 맹세였다.
눈 한 번 제대로 맞출 수 없던 고귀하고 드높았던 에드윈은 이제 그녀 발아래 있었다.

리뷰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리뷰 운영원칙
0 / 300등록

정가

대여

화당 200원3일

전화 8,600원7일

소장

화당 500원

전화 2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