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밥만 잘 사주는 이상한 이사님

밥만 잘 사주는 이상한 이사님

그림 양은지 퇴사

완결 BL 15세 이용가

네 번째 생을 살고 있는 유담은 몇백 년 전 어떤 아이에게 설동백이라는 이름을 지어준 뒤 신의 목소리를 들었다. 신은 동백을 ‘신의 아이’로 여겼고, 그런 아이에게 이름을 지어준다는 것은 곧 신의 것을 탐낸 것을 뜻하는데. 민유담의 죄를 짓게 된 것이다. 첫 번째의 생은 이름을 지어준 이후부턴 기억나지 않는다. 그리고 다시 깨어난 두 번째 생과 세 번째 생 모두 동백을 ‘사랑’하는 일은 죄다 실패했다. 그리고 네 번째 생에서 마주친 ‘설동백’은……. 남자였다.

[원작 소설 : 밥만 잘 사주는 이상한 이사님]도 미스터블루에서 만나보세요

    전화 대여 시, 10%↓ 혜택

    1화부터 최신순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