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지극히, 사적인 1권

    2019.06.21

    3,200원

  • 지극히, 사적인 2권

    2019.06.21

    3,200원

작품소개

현대물, 권선징악, 역키잡, 재회물, 달달물, 나이차커플, 운명적 사랑, 능력남, 사이다남, 철벽남, 직진녀, 짝사랑녀, 상처녀, 순정녀, 띠동갑, 철벽남, 의외로 다정남, 뇌섹녀.

어른 남자 권인후, 어른보다 더 어른 같은 여고생 서이진을 만나다.
의뢰인과 수임인으로 만난 두 사람이 ‘지극히 사적인’ 관계로 발전하는 이야기.

***

“권인후 씨.”
인후의 입에서 헛웃음이 튀어나갔다. 꼬맹이가 많이 컸네. 권인후 씨? 이게 진짜.
“술 취했다고 이젠 아예 맞먹기로 한 건가.”
“좋아해요.”
“그래, 적당히 가지고 놀다가 제자리에만 놔라. 그 전에 일단 다시 집에 들어가.”
인후는 이진을 돌려세우고 어서 들어가라며 턱짓했다. 그러나 이진은 신경질적으로 몸을 홱 틀어 인후를 마주 보았다.
“우리, 잘까요?”
이진은 인후의 표정이 확 굳어지는 걸 보았다.
“서이진. 진짜 화내기 전에 그만해라.”
“나랑 그러면 화날 것 같아요?”
“그만해, 취했으면 얌전히 잠이나 자.”
“나랑 이제 키스할 생각도 안 들어요?”
“그만하라고 했지.”
“난 할 수 있어요. 아니, 하고 싶어요. 키스든, 섹…….”
인후가 커다란 손으로 이진의 입을 틀어막고 형형하게 쏘아보았다.
“너, 미쳤어?”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