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비서의 사생활 1권

    2013.06.21

    2,700원

작품소개

원제 : The Other Woman

지금 이 직장에서 잘릴 순 없어!

자신이 일하고 있던 회사가 대기업에 합병당하고 첫 출근일, 해고를 걱정하고 있던 조지나는 새로운 사장 타리스에게 불려 간다. 그런데 타리스는 다짜고짜 자사 임원의 사위와 그녀가 불륜을 저지르고 있다는 오해를 하며, 조지나와 남자를 갈라놓기 위해 유혹적인 작전으로 그녀에게 접근하는데….

차가운 인상 아래의 섹시한 아랫입술…

▶ 책 속에서

“손을 놓아주겠어요?”
조지나는 애써 냉정한 척했지만, 타리스의 시선이 입술에 와 닿자 한층 당황했다.

“아름다운 손이군.”
타리스는 조지나의 손등에 가볍게 키스를 했다.

조지나는 서둘러 손을 빼내려고 했다. 하지만 그는 그 손을 놓지 않고 한층 더 끌어당기려고 했다. 조지나는 마음과는 달리 몸 안이 기묘하게 짜릿짜릿 뜨거워지는 것을 느꼈다.
“저… 이제 돌아가 주시지 않겠어요?”

“타리스라고 불러 줘.”
그가 다시 조지나를 끌어당겨 두 사람의 몸은 거의 맞닿을 지경이었다.

“잠깐만요, 미스터… 타리스.”
반짝이는 검은 눈이 가까이에서 쳐다보자 조지나는 의도와는 달리 목소리가 잠겼다.

“쉿!”
타리스 요크가 속삭이고 그의 머리가 내려왔다. 조지나는 항의하려고 입을 열었으나, 다음 순간에는 이미 입술이 겹쳐져 있었다….

▶ Contents: Chapter 1~Chapter 9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