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악마의 청혼 1권

    2012.04.21

    2,500원

작품소개


HQ-065 악마의 청혼
♣ 할리퀸 클래식 스페셜

- 오랫동안 간직한 마음

짝사랑하던 세트에게 심한 말을 듣고 몽스토웰 성에서 쫓겨난 케이트는 다시는 그 곳에 돌아가지 않겠다고 굳게 결심한다. 하지만 6년이 지나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성공한 케이트에게 세트가 몽스토웰 성의 보수공사를 제의했다.
그에게 무슨 꿍꿍이가 있는지는 모르지만 케이트는 결코 호락호락 당하지 않겠다고 결심하고….

악마의 성에서 피어나는 사랑!


▶ 책 속에서

“오늘 밤만이라도 일 이야기는 잊어버리는 게 어떨까?”

어느새 세트는 케이트의 눈앞에 서 있었다. 그녀는 그의 존재감에 숨이 막혔다. 마치 깊이를 알 수 없는 늪에 빠져 허우적거리는 느낌이었다.

“내일은 평소와 다름없는 아주 유능하고 일 잘하는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돌아가도 좋아. 하지만 그 전에 예전에 내가 알았던 사랑스러운 케이트는 어디로 사라졌는지 설명해 줘.”

악마 같은 인간! 지금 그걸 말이라고 하는 거야?
그녀는 대답할 가치도 없다고 속으로 외치며 그에게서 몸을 돌려 그와 최대한 멀리 떨어진 의자에 앉았다.
“‘예전에 내가 알았던 사랑스러운 케이트’”라니 지금 누구 놀려?
잠시나마 그는 어린 그녀의 행복을 진심으로 걱정해 주는 것 같았다. 하지만 그는 결코 그녀를 사랑하지 않았다. 사랑과는 거리가 먼 감정이었다. 그가 사랑이 무엇인지를 알고나 있을지 의문이었다.

▶ Chapter 1 ~ Chapter 11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