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결제 전 작품소개 하단의 공지를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나의 이름은 윤민희, 올해 서른넷.
정신의학과 전문의이고 가족은 없다.
나는 이 사실을 잊으면 안 된다.

***

유망한 정신과 의사 민희는 한때, 자신이 ‘마법사’라고 생각했다.
신이 인간을 빚듯 사람의 마음도 빚어낼 수 있다고 믿었다.

하지만.

함께 무지개를 건너가려고 했던 상대를 잃고 비로소 깨달았다.
자신이 그저 ‘오즈의 마법사’였음을.
진짜 마법이 아닌, 트릭으로 사람을 속이는 사기꾼이었음을.

4년 후, 우울과 절망에 휩싸여 있는 그녀에게
공황장애를 앓는 사자, 아니 검사 민수가 나타난다.

둘은 상대의 아픔이 자신의 것과 닮아있음에
조금씩 서로에게 마음 한편을 내어준다.
그러던 어느 날, 민희는 모진 말을 남긴 채 갑자기 사라지는데…….

“윤민희. 버텨. 버티라고!”
“민수 씨. 수정할…… 말이 있어요.”

겁쟁이 사자와 오즈의 마법사가 맞이할 이야기의 결말은
과연 어떤 모습일까?

[작품 공지]
※ 제공사 요청으로 재서비스되는 작품입니다.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