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마탑주의 뒤통수를 깨뜨렸습니다 1권

    2022.04.01

    2,700원

  • 마탑주의 뒤통수를 깨뜨렸습니다 2권

    2022.04.01

    2,700원

  • 마탑주의 뒤통수를 깨뜨렸습니다 3권

    2022.04.01

    2,700원

  • 마탑주의 뒤통수를 깨뜨렸습니다 4권

    2022.04.01

    2,700원

  • 마탑주의 뒤통수를 깨뜨렸습니다 5권

    2022.04.01

    2,700원

  • 마탑주의 뒤통수를 깨뜨렸습니다 6권

    2022.04.01

    2,700원

작품소개

깡!
 
영롱한 그 소리는 피노키오가 다친 마법사의 뒤통수를 프라이팬으로 후려치는 소리였다. 나를 적으로 착각해 마법을 쓰려던 남자는 종잇장처럼 쓰러졌고.
 
"…혹시 제 이름은 아시나요?"
 
기억을 잃은 채 가련하게 깨어났다.
어떡하지. 너무 세게 때렸나봐.
 
***
 
"내 뺨에 입 맞춰주세요, 루나르."
 
그가 부탁했다.
 
"내 눈에도, 입 맞춰줘요."
 
나는 순순히 그의 뺨과 눈꺼풀 위에 입을 맞추었다. 그러자 루스가 내 뺨과 눈꺼풀에 입을 맞추고, 관자놀이에 입술을 눌렀으며, 손목을 가볍게 깨물고, 손가락을 하나하나 입술로 눌러 확인했다.
 
"자, 봐요, 루나르. 나는 당신의 몸 어디에라도 입을 맞출 수 있고, 그건 당신 역시 마찬가지죠. 우리 감정은 그렇게 다른 게 아니에요."
 
어느덧 장갑이 바닥에 떨어진다.
드러난 그의 길고 하얀 손가락이 이내 우아하게 허공에 글씨를 그렸다. 너무나도 매끄럽고 유려하다.
 
「당신을 사랑해요.」
 
망막에 그 손놀림을 새긴다.
 
"나는 그거면 충분해요."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