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1권

    2021.11.09 약 14.1만자 3,600원

  • 2권

    2021.11.09 약 13.8만자 3,600원

이용 및 환불안내

작품소개

서연은 애인 지훈의 외도에 바에서 만난 남자와 하룻밤을 보낸다.
그가 오빠의 친구, 차재현이란 걸 알고 서연은 당황하는데
하필 그때 오빠의 빚이 터지면서 궁지에 몰린다.
 
“이러면 안 된다는 거 아는데…… 도와주세요. 제발.”
“걱정하지 마. 네 부탁이라면 뭐든 다 들어줄 테니.”
 
서연을 아는 듯한 뉘앙스를 풍기는 이 남자의 친절에 목적이 있을까?
 
한편 지훈은 서연이 재현과 있는 모습에 격한 질투를 느끼는데……
 
“같잖은 호의로 서연이 갖고 놀지 마.”
“양다리도 저지르기에 머리가 좀 돌아가는 놈인가 했더니.”
“뭐?”
“너에게 이럴 자격은 이미 없어.”
 
차갑고 음산한 목소리.
지훈의 본능이 뒷걸음치며 말했다.
 
“이제 내 거야.”
 
이놈은 미쳤다고.

리뷰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리뷰 운영원칙
0 / 300등록

가격

소장

권당 3,600원

전권 7,2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