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이블린의 반지 1권

    2021.06.25

    2,800원

  • 이블린의 반지 2권

    2021.06.25

    3,400원

  • 이블린의 반지 3권

    2021.06.25

    3,400원

  • 이블린의 반지 4권

    2021.06.25

    3,400원

작품소개

첫인상은 강렬했다. 안 좋은 쪽으로.

이블린 레힐, 왕위 계승 서열 3위에 뼛속까지 대귀족인 8서클 마법사. 카이렌 나이트, 과학을 신봉하는 베린느에서 가장 부유한 나이트 상단의 후계자.

“고작 단어 하나 지껄이는 걸로 주변을 모두 불바다로 만들 수 있는 능력이라니. 하여튼 마법사라는 종족은 나하고는 안 맞아.”

“항상 저렇게 남의 눈을 신경 쓰면서 사는 건 피곤하지 않나. 나랑은 근본적으로 달라. 친해지는 건 어렵겠어.”

절대로 호감을 가질 수 없을 거라고 생각했었지만…. 어느 날부터 서로가 걱정되기 시작했다.

“마법부에는 다 머저리들만 모였나, 왜 다들 그 어린 여자 하나를 못 잡아먹어서 안달이야?”

“선배님, 선배님! 어떡해! 숨을 안 쉬는 거 같아!”

이거…, 위험하다.

본능의 경고를 기민하게 감지한 카이렌이 반사적으로 이블린의 눈을 피했다. 이런 종류의 위기감을 느껴본 건 난생처음이라 무작정 회피하는 것 외에는 달리 방법이 없었다.

격무에 시달리는 고위 관료들의 살벌한 연애담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