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나는 지금 한 여자 때문에 미칠 지경이다.

“정훈 오빠랑 같이 있는 저 여자는 누구야?”
“……내 비서실장. 지금은 상무실에 있는.”

정지유, 그녀가 내 비서실에 있던 시간은 8년.
그 시간의 언제쯤부터 그녀가 내게 그런 감정을 품게 된 건지.

잠든 상사의 입술에 저도 모르게 키스할 정도면서,

“나에게 할 말 없습니까?”
“저는 드릴 말씀이 없는데요.”

제 감정을 감추려는
태연한 거짓말을 시작한 게 대체 언제부터였는지…….

지금은 남의 비서가 된 그녀가,
또 머릿속을 가득 채우고 말았다.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