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블랙울프 캐년의 비밀 1권

    2013.10.25

    2,700원

작품소개

원제 : Blackwolf´s redemption

난 유물을 훔치러 온 도둑이 아니라고요!

시에나는 블랙울프 캐년에서 고고학 탐사를 하던 도중에 갑자기 친 에메랄드빛 번개를 맞고 정신을 잃는다. 눈을 떠 보니 자신의 동료가 아니라 전사의 분장을 한 강인한 매력의 남자가 보여 어리둥절해진 그녀. 하지만 남자는 간신히 정신을 차린 그녀를 다짜고짜 유물 도둑으로 몰아가고, 시에나는 그의 말에 발끈하는데….

강인하고 고독한 전사에게 빠진 그녀…


▶책 속에서

“여기라니, 어디 말이죠?”

“기억상실증인 척해 봐야 소용없소. 질문을 피하지 마시오. 여긴 어떻게 왔소?”

“여기가 어딘데요?”

“내 땅이오.”

“블랙울프 계곡 말인가요? 그럴 리 없어요.”

“믿어요, 아가씨. 정말 내 땅이라니까. 여긴 나무 한 그루, 돌덩이 하나까지 내 것이오.”

“그럴 리 없어요.”
그녀가 고집스럽게 되뇌었다.

제스는 웃음을 터뜨릴 뻔했다. 내 땅이란 것을 모른 척해서 궁지를 모면할 셈인가 보군.
어쨌든 중요한 것은 이 여자가 온전한지 확인하는 것이다. 도둑이건 아니건 이 여자가 이대로 죽는다면 그의 양심이 감당하지 못할 테니까. 일단 두 사람 모두 무사하게 땅으로 내려가야 했다. 이 여자를 내 몸에 묶을 정도면… 그렇게 생각하며 자리에서 일어섰다.
“좋아. 허리띠를 푸르시오.”

시에나의 얼굴이 하얗게 질렸다.
“뭐라고요?”


▶ 목차
Chapter 1 ~ Chapter 13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