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공작의 위험한 청혼 1권

    2012.10.19

    2,000원

작품소개

원제 : Too Ordinary for the Duke?

동화 같은 러브스토리는 언제나 해피엔딩….

마리는 위기의 순간에 정체불명의 남자 라이샌더에게 도움을 받는다. 하지만 평범한 운전기사인 줄 알았던 그는 귀족, 그것도 공작이었다. 마리는 매력적인 그가 운명의 남자임을 직감하지만 평범한 사람인 자신이 공작부인이 된다는 것은 헛된 꿈임을 알고 그의 청혼을 거절하는데….

▶ 잠깐 맛보기

“라이샌더, 라이샌더.”

마치 아직도 그를 충분히 소유하지 못한 사람처럼 그녀는 속삭였다.
전에는 그는 전체 이름으로 불리는 것을 좋아하지 않았다. 하지만 처음으로 그녀의 입에서 나온 그의 이름에 완전히 반해 버렸다. 그를 향한 그녀의 열정 어린 은밀한 속삭임. 함께 있고 서로를 만질 때면 며칠 전에 만났단 사실이나 그는 공작이고 그녀는 평민이란 사실은 전혀 신경 쓰이지 않았다. 지금 그들은 그저 한 남자와 한 여자일 뿐이었다. 작위니, 그의 백성이니, 옳은 선택 같은 것들을 논한다는 것이 우습게만 느껴졌다. 마침내 그는 왜 왕이 사랑하는 여자 때문에 왕위를 포기했는지 이해하게 됐다….

“가지 마시오, 나의 마리.”

그가 그녀의 귀에 속삭이자 그녀가 몸을 떨었다.

“적어도 이 감정이 진짜인지 우리가 함께할 수 있을지를 확인할 때까지만이라도 머물러요.”

그녀는 돌처럼 굳어 버렸다.

“난 공작부인이 될 순 없어요.”

그녀의 귀를 입술로 애무하던 그가 고개를 들었다.

“아니오, 할 수 있소.”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