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거짓말의 법칙 1권

    2019.07.01

    4,500원

  • 거짓말의 법칙 2권

    2019.07.01

    4,500원

작품소개

1권
“전 정신과 의사가 아니에요. 그쪽으론 전혀 관심도 없고.
의사라고 해도 제가 그 애를 도울 수 있는 건 없었어요.”
“……몸에 난 상처는 당연히 치료해야 하지만,
마음에 난 상처는 스스로 해결해야 하는 문제라고 생각하나?”

사람의 숨겨진 마음을 읽는 정신과의, 권지한.
한국대학병원 산부인과 레지던트 2년 차, 이태경.
굳이 관계를 정의하자면 ‘앙숙’에 가까운 두 사람.

그런데 이들의 관계가 변하기 시작했다.
그녀가 환자를 잃을 때마다 두려움으로 손을 떨게 되면서.

“다른 의사는 안 돼요. 당신이 아니면 안 돼요.”

지금 이 순간, 수렁에 빠진 자신을 도울 수 있는 단 한 사람.
그밖에 없다고 직감했다.

“날, 치료해 줘요.”

매일 스스로에게 힘겨운 거짓말을 하며 살아가는,
거짓말쟁이들의 힐링 로맨스.

2권
“널 쉽게 생각한 적, 단 한 번도 없어.”
녹아내릴 정도로 달콤하고,

“태경아, 말해 봐. 나 착각하고 있는 거야?”
중독되고 싶을 정도로 매혹적이다.

“우는 것도 내 앞에서만 울어.”
듣기 좋은 중저음에는 고집스러움이 담겨 있고,

“보통은 이제 울리는 일을 없게 하겠다고 하지 않아요?
나 당신 때문에 울었던 거라니까요?”

“글쎄…… 내가 앞으로 너 내 품에서 많이 울릴 것 같거든.”
은밀하고 깊은 눈빛은, 온몸을 꽁꽁 묶어 움직일 수조차 없게 만든다.

속이고 싶어도 속일 수 없는 것.
멈추고 싶어도 멈출 수 없는 것.
그건…….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