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1권

    2020.09.03

    무료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2권

    2020.09.03

    2,500원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3권

    2020.09.03

    2,500원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4권

    2020.09.03

    2,500원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5권

    2020.09.03

    2,500원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6권

    2020.09.03

    2,500원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7권

    2020.09.03

    2,500원

  •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8권

    2020.09.03

    2,500원

작품소개

말 한마디에 목이 잘려 나가는 점소이를 강호를 꿈꾸는 소년과 소녀, 그리고 강호 초출이 피해야 할 직업의 1순위로 뽑는 바이다.'

「강호에서 피해야 할 직업군에 대한 심층 고찰과 현장 조사 및 설문에 대한 결과 종합 보고서」



유독 비가 많이 내리는 날, 왕삼은 길가에 엎어진 채 싸늘히 식어 갔다.

[미워. 세상이 미워!]

눈물도 비에 씻겨 나가는 그곳에서 왕삼은 비를 뚫고 내리쬐는 태양을 보았다.
이름도 얼굴도 모르는 은인이었지만, 단지 남궁세가의 귀한 사람이라는 점만 알 수 있었다.

[세상이 밉더냐. 세상이 각박하다지만 기회는 누구에게나 주어진단다.]

그가 떠나며 남긴 해바라기 문양의 동전.


꿈이 끝났다. 아니, 꿈이 시작되었다.

남궁세가의 삼 공자로 환생한 왕삼은 점소이의 기억을 꿈으로 묻고 새로운 삶을 살아간다.



[남궁세가의 삼 공자가 되었다 - 연재] 바로가기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