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대공님의 신부는 지옥의 전사 1권

    2020.01.23

    3,000원

  • 대공님의 신부는 지옥의 전사 2권

    2020.01.23

    3,000원

  • 대공님의 신부는 지옥의 전사 3권

    2020.01.23

    3,000원

  • 대공님의 신부는 지옥의 전사 4권

    2020.01.23

    3,000원

  • 대공님의 신부는 지옥의 전사 5권

    2020.01.23

    3,000원

작품소개

“알리샤. 나는 당신과 결혼하지 않을 겁니다. 우리 결혼하지 말고, 연애해요. 나와 사귀어줘요.”
“싫어요. 전하는 저와 결혼하게 될 거예요.”

[회귀, 선약혼 후연애, 대공남주, 후작영애 여주, 파워 비혼주의자 남주, 결혼 말고 연애하자는 남주(이유있음), 결혼 아니면 돌아가라는 여주, 지옥 마물사냥꾼여주, 전사여주, 능력자 남주, 고통 받는 남주, 구원자 여주]

소심한 성격의 후작가 영애 알리샤.
쓰레기 같은 정혼자와의 약혼 파기로 허송세월을 보내다 팔리듯 대공의 7번째 후처로 들어가게 된다.
대공과 결혼한 여자는 하나같이 요절하며 제명을 채우지 못하고 죽는다는 흉흉한 소문이 있는 혼처 자리.

울적한 기분으로 대공의 결혼 선물을 열자 눈앞에 지옥이 펼쳐졌다!

지옥에서 구르며 전사로 거듭난 그녀.
보스를 죽이고 한숨 돌리던 중. 갑자기 다시 현실로 돌아가는데!

지옥에서 돌아오자 다시 17살이 되었다.

알리샤는 소심하고 기구한 삶을 반복하지 않기로 결심한다.

황도에서 위세 높은 가문과 성사 직전인 혼약을 무효화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알리샤는 고민 끝에 지옥에 떨어지기 전날 혼담이 오간 테센 대공에게 편지를 하는데…….


테센 대공, 레이카르트 테센.
제국의 유일한 대공.
황제의 막내 동생.
이전 생애에서 알리샤를 7번째 신부로 맞이하려고 했던 남자.

하지만 천사 같은 외모라 칭송받는 다른 황족과 다르게 머리에 뿔이 났다는 둥.
피부가 검은 바위처럼 어둡고 구멍이 났다는 둥.
눈이 뱀처럼 세로로 갈라져 있다는 둥.
거한에 근육질 끔찍한 괴물이라는 소문이 도는 남자지만 불륜 쓰레기보단 낫지!

그런데 악마의 형상이라던 대공이…….


***

커다란 손이 천천히 힘을 빼 붙잡고 있던 알리샤를 풀어 주었다.

“내리실까?”

햇살이 쏟아지는 좁은 창으로 낯선 얼굴이 드리워졌다.
회색빛이 도는 회금발은 화사한 플래티나 블론드에 비하면 어두웠지만, 볕을 받아 찬란한 빛을 퍼트렸다.
황족의 피부는 희다 못해 창백한 피부가 특징인 북부인들과 다르게 맑고 밝다 했지만, 남자의 피부는 햇살에 그을린 것처럼 살짝 어두웠다.
특이한 호박색 눈동자는 이 세상의 것 같지 않았다.

“……대, 대공 전하……?”

끔찍한 근육 괴물이라 소문난 대공을 본 알리샤의 눈이 순간 확장되었다.

“레이디 알리샤, 내리시죠.”

레이카르트가 눈짓으로 마차 밖을 가리켰다.
알리샤는 조금 넋이 나간 채로 말했다.

“전하, 저와 결혼해 주세요.”

마차 안과 밖에 지독한 침묵이 내렸다.

***

[대공님의 신부는 지옥의 전사 - 외전] 바로가기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