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내 이름이 백지라네?”

무공은 몸에 남아 있으나 모조리 잃게 된 기억.
양가장의 여식 양소령에게 도움받아 새로운 사람으로 태어나지만,
그녀의 정략결혼으로 사천의 문파 백선문으로 가게 되었다.

“네 놈들이 본 좌의 심기를 건드리는구나.”

파벌과 음모에 휩쓸려 직면한 위기.
무림 제패를 위한 혈교의 손길까지 뻗어왔다.
이내 잔혹한 소마(小魔)의 기억이 다시 떠오른다.

진정한 마(魔)의 전신이 쏟아져 나오리라……!!!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