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15년 넘게 다닌 회사가 폐업해서 실직자가 된 강석호.
폐업을 준비하는 동안, 망한 회사 출신의 신임대표는 직원들은 나 몰라라 하고 자신만 챙긴다.
대표라고 떠들어댔던 놈이 자신의 사리사욕을 위해 책임감 없이 직원들을 대하는 것에 크게 실망하고 분노한다.
하지만 그가 할 수 있는 일은 없었고 결국 직원들은 흩어진다.
미래를 걱정하던 그는 인생을 바꿀 뉴스레터를 발견하고, 우연한 기회로 대기업 마라전자의 임원이 된다.
 
이제까지 겪어보지 못한 낙하산 임원의 행보는 모두를 놀라게 하고, 강석호는 눈치 보지 않고 자신이 원하는 대로 앞으로 나아간다.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