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 혀끝에서 맴도는 (외전증보판) 1권

    2020.12.24

    3,600원

  • 혀끝에서 맴도는 (외전증보판) 2권

    2020.12.24

    3,600원

  • 혀끝에서 맴도는 (외전증보판) 외전

    2020.12.24

    500원

작품소개

내 미래는 DS그룹 후계자인 준우 오빠의 옆자리.
방해하는 계집애는 다 치워 버릴 거야.
그렇게 우기다 내가 치워져 버렸다.

자포자기하며 막살던 어느 날, 준우의 동생 준원이 나타났다.
“우리가 망쳤으니까 우리가 되돌려 놓자.”
생각이 있는지 없는지 모를 시베리안허스키 같은 놈이 내 삶에 끼어들어
우리가 망친 커플을 다시 이어 주자 말한다.
그런데 넌 뭔데 왜 자꾸 나랑 꼬이니?

상처를 안아 줄 따뜻한 손길을 기다린 인아와 준원.
외로운 두 사람의 달콤쌉싸름한 사랑 이야기, <혀끝에서 맴도는>

* * *

어떤 망할 놈의 기자 새끼인지 내 눈에 대고 플래시를 터뜨렸다. 그리고 고막이 터져 나갈 정도로 가까운 거리에서 쉴 새 없이 셔터가 찰칵댔다.
나는 숨을 쉴 수가 없었다.
준원이 이 미친놈이 넘어지는 내 허리를 한 팔로 감고 나한테 딥 키스 중이었다.
난 너무나 당황한 나머지 주먹으로 녀석의 어깨를 쳐 댔으나 녀석이 내 팔까지 꼼짝하지 못하게 끌어안은 바람에 나는 무방비하게 녀석에게 입술을 빼앗겼다. 1초가 그렇게 긴 시간인 줄 몰랐다. 귓가에서 셔터는 계속해서 터지고 녀석의 햄버거 소스 맛 입술은 내 입술에 눌려 찌그러져 있었다. 환장하시겠다.
‘제발, 제발, 제발…….’
녀석의 입술이 떨어지자마자 나는 급하게 숨을 몰아쉬었다. 그사이 녀석이 쩌렁쩌렁한 목소리로 외쳤다.
“우리 연애합니다. 오늘부터 1일!”

매주 베스트 리뷰어를 선정하여, 10,000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0 / 300등록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