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계약직을 전전하다 마침내 정직원이 된 은하.
그 기쁨을 공원 한구석에서 애교와 환호로 발산하던 중, 그 모습을 한 남자에게 들키고 만다.
그는 다름 아닌 새로 이동하게 된 부서의 팀장, 이도영!
품위 유지 같은 이유로 해고당하는 건 아닐까 조마조마한 가운데 영 가까워질 틈이 없다.
가뜩이나 인상이 안 좋은데, 이도영은 까칠하고 깐깐한 상사였던 것이다.

“오타는 이 대리가 안 봐줬습니까?”
“신경 쓰겠습니다.”
“네. 좀 더 신경 쓰세요.”

속을 알 수 없는 완벽남 도 팀장.
그를 멀리할 수만은 없는 신입사원 은하.
그들이 만들어내는 따뜻하고 착한 사랑의 하모니.
「이제 가을」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