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 뷰어 설치안내

1권부터 최신순

작품소개

임하민 신무협 장편 소설 『검귀의선』

위세를 잃고 몰락해 가는 설씨세가 그곳에 수상한 무술 교관이 들어왔다.
최후의 전투를 끝으로 산화했다고 알려진 무림 제일의 검대, 귀면피풍대의 대주이자 전장의 검귀(劍鬼) 장연우.

‘다시는 내가 정을 준 이들을 데려가지 마시오.’

험난한 비정강호, 마지막 안식처를 지키기 위해 그가 검을 들었다!

매주 월요일 베스트 리뷰를 선정하여, 작성해 주신 분께 블루마일리지 2,000점을 드립니다. 자세히 보기  

31 선택 = 대여쿠폰 321,700

= 잔여 작품 중 1작품 사용